블로그 이미지
델톤
해 저녁에 길가는 나그네가 소주 한잔을 청할때 주저없이 한 잔 할 수 있는 여유 있는 만선바다마을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2014. 6. 10. 10:43 Global Market

 

 

 

중국 위안화 강세 분위기가 이상 하다. 전일 위안화가 급등한데 이어 오늘도 강세를 보이고 있다.
중국인민은행이 중국 시중은행들에게 지급준비율을 깎아 주었다. 그 돈으로 기업들에게 대출을 더 해주라는 취지이다. 통화정책의 변화는 아니지만 일종의 경기 부양책으로 볼 수 있어 시장은 긍정적으로  반응하고 있다.

중국 위안화에 베팅하는 방법은 여러가지가 있다. 위안화를  매입하여 보유하는 경우이다. 그런데 위안화 환전 수수료가 워낙 비싸서 별로 남는 것이 없어 외면을 당하고 있다. 중국의  위안화 예금금리가 높기 때문에 중국 위안화로 예금하는 방법이 있다. 작년에 위안화 예금이 증가하면서 한국의 은행 강독당국은 중국계 은행들에게 창구지도를
한 적이 있다. 위안화 강세에 베팅하고 싶다면 중국 위안화로 예금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 것으로 보인다.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6/10)

금일 중국위안화는 6.1451위안에 고시되었으며,직전고시환율 6.1623위안 대비 0-.0034위안 하락했다.


일자          일일기준가  비교

 

2014/05/21 6.1645 0.0019
2014/05/22 6.1658 0.0013
2014/05/23 6.1681 0.0023
2014/05/26 6.1699 0.0018
2014/05/27 6.1687 -0.0012
2014/05/28 6.1694 0.0007
2014/05/29 6.1705 0.0011
2014/05/30 6.1695 -0.001
2014/06/03 6.171 0.0015
2014/06/04 6.1693 -0.0017
2014/06/05 6.1708 0.0015
2014/06/06 6.1623 -0.0085
2014/06/09 6.1485 -0.0138
2014/06/10 6.1451 -0.0034

중국 경제관련 뉴스

■ 1~5월 대ASEAN 교역 전년동기대비 1.2% 증가한 1조1200억위안(차이나데일리)
ㅇ 해관총서, 동 기간 중국 전체 교역은 2.2% 감소. 대ASENA 수출은 4.1% 증가한 6210억
1000만위안, 수입은 2.2% 감소한 4985억7000만위안
ㅇ 애널리스트들,“중-ASEAN 경제협력은 안정적”
■ 총리 Li Keqiang, 점진적이고 소규모 경기부양 조치를 선호(닛케이)
ㅇ 인프라 개선, 중소기업 세제혜택 등의 조치를 선호.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에
시행한 4조위안 규모의 대규모 부양조치를 선호하지 않아
■ Morgan Stanley, 금년 성장률 7.2%에서 7.0%로 하향전망(블룸버그)
ㅇ“소규모(low-profile) 부양책과 함께 3분기중 기준금리 25bp 인하를 예상. 위안화는
현 수준에서 안정세를 보일 것. 내년 성장률은 7.4%에서 7.2%로 하향전망”
■ S&P,“금년 주택가격 전년(+11.5%)대비 5% 하락할 전망”(블룸버그)
ㅇ 부동산시장 약세로 부동산재고가 증가하고 부동산개발업체들이 판매목표 달성을 위해
판매가격을 인하하는데 기인. 가격인하로 하반기 주택판매가 개선되며 금년 판매는
10% 증가할 전망
ㅇ Moody's, 지난달 중국 부동산개발회사들에 대한 신용등급 전망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하향
■ 외무부 주임 Wang Yi,“인도와의 국경분쟁, 최종 합의를 마칠 준비돼”(블룸버그)
ㅇ“수년간 협상을 통해 기초적 합의에 이르렀고 최종 합의만 남아. 중국기업들은 인도
인프라와 제조업부문에 대한 투자를 준비중. 중국-인도 협력은 발견되기를 기다리는
묻혀진 보물”
■ 상무부 주임 Gao Hucheng,“중동부 유럽국가들과의 균형교역을 모색할 것”(신화)
ㅇ“중동부 유럽지역의 농축산품 식품 등의 수입을 독려하고, 이들의 중국에서의 브랜드
인지도 제고를 지원할 것”

posted by 바다를 사항하는 델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