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델톤
해 저녁에 길가는 나그네가 소주 한잔을 청할때 주저없이 한 잔 할 수 있는 여유 있는 만선바다마을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2014.08.13 19:47 FX시황 및 전망/Q&A

 

[질문}

이제 한돌이 지난 남자 아이 엄마인데요 허리가 많이 안 좋아서 아기띠를 못해요 그래서 유모차를 여기 저기에서 알아보고 있는 데요  가격이 장난이 아니네요 그래서 인터넷에서 알아 보니까. 유럽에서 상당히 실용적이고 저렴한 유모차가 보이길 래 일단 유럽에서  구입할까 합니다. 최근에 유럽 환율이 달러에 비교해 볼 때 싸고 해서 더 유리하다고 생각하는데  만약 주문하고 결제하는 데 까지 시간이 좀 걸릴 것 같아요  유럽 환율이 많이 안오르면 저한테는 딱인데 누가 환율을  알 수가 있나요  1개월 뒤 유럽 환율이 지금보다는 내려 갈가요?

[꼴통딜러 답변]

안녕하세요? 예쁜 아기를 위해 안전하고 합당한 가격으로 멋진 유모차를 구입하시기 바랍니다.다행이도 원화가 강세를 보이면서  유로 가치가 많이 떨어져서 상당히 유리합니다. 우리가 유로를 살때 바로 원화로 결제 되는 것으로 생각하겠지만 은행에서는 두가지 거래를 해야 합니다. 은행은 손님으로 부터 원화를 받고 달러를 매입하고 다시 달러를 팔고 유로를 구입해서 손님에게 파는 것입니다. 유로/원=유로/달러x 달러/원 이라는 산식이 나옵니다..

날짜 유로/달러 원달러  유로/원
14-8-13 19:03 1.3354 1029.75 1375.13

따러서 유로와 원달러가 상승할 경우 유로를 매수하려는 사람은 불리합니다. 환율을 전망할 때 번거롭지만 두가지 환율에 대해서 공부를 하셔야 합니다.
유로에 대해서 먼저 말씀드리겠읍니다. 유로는 3년전에 유럽남부 국가들의 재정위기로 인해 많은 상처를 받았읍다. 유럽중앙은행이 구제금융을 제공하여 이제 서서히 아픔을 치유하고 있읍니다.그러나 생각보다 경제가 성장을 하지 못하고 있어 유럽중앙은행이 필요할 경우 금리를 낮추거나 추가 부양책을 사용하겠다고 말하고 있읍니다. 따라서 유로는 약세를 보이고 있읍니다.
디플레이션 우려가 지속되고 양적완화 대한 기대 확산으로 유로가 떨어질 가능성이 있읍니다. 그런데 상대적으로 미국은 금리를 인상한다고 하니까 자금이 금리가 높은 미국으로 흘러갈 가능성이 많네요  즉 유로가 하락할 것이라는 이야기 입니다.

 

 

원달러는 최근 등락이 심해요 하루에도 10원이 왔다 갔다하면서 헷갈리고 가슴이 철렁거립니다. 원달러는 미국 금리 인상 가능성으로 조금씩 올라갈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합니다. 그리고  정부가 경기부양을  위해서 금리 인하를 한국은행에 요구하고 있읍니다. 즉 원화 약세, 원달러가 올라간다는 말입니다.
결론적으로 유로는 하락하고 원달러는 상승하여 유로/원은 큰 변화가 없다는 전망이 나옵니다. 전망은 전망으로 그쳐야 합니다.  유로가 하락하여 귀여운 아이가 유모차를 타고 가을 소풍을 즐겼으면 합니다.

참고로 8월 유로/원은 1,350원-1,390원 사이에서 움직일 전망입니다. 오늘 1375원에서 크게 차이가 나지 않읍니다.

posted by 바다를 사항하는 델톤
TAG 유모차
2014.06.13 13:10 FX시황 및 전망/Q&A

엔/원 하락세가 주춤하면서 다시 1,000원대로 치고 올라오고 있다.
엔화 대출을 쓰고 있는 기업들은 대출을 상환하든지 아니면 원화 대출로갈아타야 하는 지에 대한 고민을 하고 있다.
금년 고점 1.075원에 비하면 상환해도 괜찮은 환율이다.
그러나 원달러가 1,000원 밑으로 하락한다는 전망들이 나오고 있어 한편으로는기다려 볼까 하는 생각이 든다. 엔화 움직임이 오리무중이다. 미국의 금리인상 기대로 엔화가 약세를 보여야 하는데 이라크 정정이 불안하면서
투자자들은 안전 통화인 엔화를 선호하고 있다.
또한 일본 경제지표들이 그런대로 양호하게 나오면서 아베노믹스에 대한기대가 사라지고 있고 일본은행의 추가 부양 가능성이 약해지고 있다.
작년 12월에 엔/원이 1030원 할 때 엔화 대출을 상환한 기업체들이 지금은후회를 하는 것을 볼 때 만약 엔화 대출을 갖고 나서 더 빠지면 어쩌나하는 걱정이 있다.
그러나 지나친 욕심은 화를 부른다.

 

 

엔/원이 기술적인 반등을 할 시점이 되기는 되었다.
엔/원 하락이 주춤하고 있다.2014년 6월 10원에 연중 저점이자 2008년 9월 이후 최저부근에 거래되었다.외환당국의 개입으로 원달러 하락이주춤하고 일본 경제펀더멘털 개선으로 일본은행의 양적완화 가능성이
줄어들면서 엔화 약세가 주춤했다.
그러나 미국의 국채수익률이 상승하면서 엔화 약세가 재개든 분위기였으나 유럽중앙은행이 금리를 인하하면서 캐리트레이딩 통화자리를 유로가 꿰차면서 엔화 약세가 주춤했다.
이라크 정치 불안과 미국 경제지표 부진으로 안전 통화인 엔화가 각광을받으면서 엔화는 강세를 보였다. 자연스럽게 엔/원은 1000원을 회복하고 있다. 기술적으로 엔/원이 1,000원을 유지할 경우 60일 이평선이 있는
1012원, 그리고 120일 이평선이 있는 1025원까지는 상승할 여지가 있어 보인다.
기술적인 반등을 충속시키기 위해서는 이라크 사태가 악화되고 미국증시가 약세를 보여야 한다. 가장 중요한 것은 미국채 수익률이 떨어지고 안전 통화 수요 증가로 엔화가 강세를 보여야 한다.
원화의 경우에는 외환당국이 개입을 강화하고 외국인 주식 순매수 행진이 멈춰야 한다.

posted by 바다를 사항하는 델톤
prev 1 next